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지하상가 중심 전략적 콘텐츠 확산해야”

[조운동 도시재생 브라운백 미팅]
시, 하반기 도시재생 뉴딜사업 도전
전문가 모여 조운동 활성화 방향 모색

오세현 tpgus@kado.net 2019년 06월 13일 목요일
▲ 춘천시 도시재생 브라운백 미팅이 12일 조운동 행정복지센터에서 이민아 춘천시 총괄건축가, 노승만 강원연구원 연구본부장, 한종호 강원창조경제혁신센터장 등 도시재생 관련 전문가들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김명준
▲ 춘천시 도시재생 브라운백 미팅이 12일 조운동 행정복지센터에서 이민아 춘천시 총괄건축가, 노승만 강원연구원 연구본부장, 한종호 강원창조경제혁신센터장 등 도시재생 관련 전문가들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김명준

춘천시가 올 하반기 조운동 도시재생 뉴딜사업 공모에 도전하는 가운데 지하상가를 중심으로 지역 이미지와 가치를 보여줄 수 있는 상점들이 조성돼야 한다는 지적이 제기됐다.한종호 강원창조경제혁신센터장은 12일 오후 조운동 행정복지센터에서 열린 ‘춘천시 도시재생 프로젝트 조운동 브라운백 미팅’에서 “지하상가에는 도시의 새로운 얼굴,가치를 보여주는 상점들이 없다보니 젊은 사람들이 가지 않게 됐다”며 “전략적인 상점들을 만들어가면 춘천역을 통해 들어오는 관광객이나 강원대,한림대 학생들도 이쪽에 와서 문화적 체험을 할 수 있는 ‘확산의 공간’이 될 수 있다”고 강조했다.

도시재생에 대한 근본적인 고민이 선행돼야 한다는 지적도 제기됐다.권순석 문화컨설팅 바라 대표는 “사업 선정도 중요하지만 ‘이 계획대로 하면 이 지역이 살아날까’라는 근본적인 진단이 중요하다”며 “지하상가 속 작은 가게들이 활성화 되고 이 흐름이 거리까지 이어질 수 있는 시스템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춘천지역 대표적인 구도심인 조운동의 도시재생 방향을 모색하기 위해 춘천시와 강원연구원,강원도민일보가 마련한 이번 브라운백 미팅에는 이민아 춘천시 총괄건축가,노승만 강원연구원 연구본부장,김양욱 시의원,이순철 춘천시도시재생지원센터장,이영기 도 도시재생담당,박경애 시 도시재생과장,용옥현 시 원도심재생 담당,최문길 조운동 주민자치위원회부위원장 등이 참석했다. 오세현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HOT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