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NBA 토론토, 골든스테이트 꺾고 팀 창단 24년 만에 첫 우승

연합뉴스 2019년 06월 14일 금요일
▲ 토론토는 14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오클랜드의 오라클 아레나에서 열린 2018-2019 NBA 챔피언결정전(7전4승제) 6차전 골든스테이트 워리어스와 원정 경기에서 114-110으로 이겼다. 4승 2패로 챔피언결정전을 끝낸 토론토는 1995년 팀 창단 이후 24년 만에 처음 오른 챔피언결정전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 토론토는 14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오클랜드의 오라클 아레나에서 열린 2018-2019 NBA 챔피언결정전(7전4승제) 6차전 골든스테이트 워리어스와 원정 경기에서 114-110으로 이겼다. 4승 2패로 챔피언결정전을 끝낸 토론토는 1995년 팀 창단 이후 24년 만에 처음 오른 챔피언결정전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토론토 랩터스가 미국프로농구(NBA) 2018-2019시즌 챔피언에 등극했다.

토론토는 14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오클랜드의 오라클 아레나에서 열린 2018-2019 NBA 챔피언결정전(7전4승제) 6차전 골든스테이트 워리어스와 원정 경기에서 114-110으로 이겼다.

4승 2패로 챔피언결정전을 끝낸 토론토는 1995년 팀 창단 이후 24년 만에 처음 오른 챔피언결정전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1947년부터 시작된 NBA 73년 역사상 미국 이외 지역을 연고로 하는 팀이 우승한 것은 올해 토론토가 처음이다.

3년 연속 우승에 도전한 골든스테이트는 케빈 듀랜트의 부상 공백에 이어 이날 경기 도중에는 클레이 톰프슨이 부상으로 코트를 떠나는 악재가 겹치면서 준우승에 머물렀다.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HOT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