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고속도로서 유조차 면허취소 수치 3배 만취 운전

운전자 전날 소주 2병 마셔

윤왕근 wgjh6548@kado.net 2019년 07월 16일 화요일
운전면허 취소 수치보다 3배가 넘는 만취 상태로 경유가 가득 실린 유조차를 몰던 5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강원경찰청 고속도로순찰대는 15일 오전 11시 5분쯤 “서울양양고속도로에서 앞에 가는 유조차량이 휘청거리며 고속도로를 달리고 있다”는 신고를 접수했다.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동홍천 요금소를 나와 인제 방향 국도 44호선을 달리던 유조차를 발견하고 도로 옆에 멈춰 세웠다.

경찰이 운전자 A(54)씨의 혈중알코올농도를 측정한 결과,0.240%로 면허취소(0.08%) 수치보다 3배나 높았다.경찰 조사 결과 A씨는 이날 오전 4시까지 친구들과 모임에서 소주 2병 정도 마신 뒤 양구의 한 주유소 거래처에 경유를 납품하기 위해 운전대를 잡은 것으로 나타났다.

주행거리는 서울 양재동부터 검거 장소까지 130여㎞에 달했다.A씨는 이전에도 두 차례 음주운전 전력이 있었던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은 A씨를 도로교통법 위반 혐의로 입건했다. 윤왕근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