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홍남기 "한은 성장률 2.2%, 日수출제한조치도 부분 고려했을 것"

연합뉴스 2019년 07월 18일 목요일
▲ 답변하는 홍남기 부총리      (서울=연합뉴스) 이진욱 기자 = 18일 국회에서 열린 기획재정위원회 전체회의에서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의원들의 질의에 답변하고 있다. 2019.7.18     cityboy@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 18일 국회에서 열린 기획재정위원회 전체회의에서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의원들의 질의에 답변하고 있다.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18일 한국은행이 올해 경제성장률 전망치를 기존 2.5%에서 2.2%로 내린 데 대해 일본의 대(對)한국 수출규제 조치도 부분적으로 고려한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홍 부총리는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전체회의에 출석, 한은의 경제성장률 전망치 하향 조정에 대한 평가를 묻는 더불어민주당 김정우 의원 질의에 “전체적으로 경기 하방 리스크, 최근의 경제 실적을 감안해 한은이 하향 조정한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이어 “일부는 일본의 수출제한 조치 등 최근의 상황 변화도 부분적으로 고려됐을 것으로 생각한다”고 밝혔다.

홍 부총리는 ‘반도체 업황 부진, 미·중 무역갈등, 일본의 수출규제 조치까지 반영돼 한은의 성장률 전망치가 예상보다 많이 하향 조정됐다는데 공감하느냐’는 거듭된 질문에 “아직 동향을 지켜봐야 하지만, 아마도 일본의 수출제한 조치를 부분적으로 감안해 발표되지 않았나 생각한다”고 답했다.

앞서 오전 회의에서 홍 부총리는 한은의 2.2% 전망치 발표 직후 관련 질문을 받고 “제 예상은 그것보다 좀 (높았다)”며 “(한은의 성장률 전망치를) 2.3% 정도로 예상했었다”고 말했다.

홍 부총리는 그러면서 “각 기관의 성장률 전망이 다 다를 수 있고, 정부가 2.4%까지 본 데는 추경에 대한 재정보강 효과와 정책 올인을 반영한 것이었다”고 설명했다.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