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동해항 북부두 1단계 개축공사 이달 완료

해수부 공사 마무리·내달 운영
681m 구간 안전등급 ‘우수’

남진천 jcnam@kado.net 2019년 07월 29일 월요일
동해항 북부두 1단계 개축 공사가 마무리 돼 내달부터 정상 운영된다.해양수산부는 동해항 노후 항만시설의 안전 강화를 위해 추진해 온 ‘동해항 북부두 1단계 구간 개축공사’를 이달말까지 완료하고 8월부터 정상운영을 시작한다고 28일 밝혔다.

동해항 북부두 1단계 구간은 지난 1979년 2월에 개항한 동해항의 최초 시공구간으로,준공 후 30년이 경과된 시점부터 지속적으로 보수·보강 작업을 실시해 왔다.하지만 구조물 내구연한 도래,자연재해 대처기준 강화,선박 대형화 등 항만 환경 변화로 대규모 보수·보강이 불가피해 2014년 10월 대규모 개축 공사를 시작했다.

총사업비 402억원이 투입된 개축공사는 북부두 1단계 681m 구간을 기존 잔교식 부두에서 중력식 부두로 개축,토압·수압 등 외력을 벽체 중량으로 견디도록 축조했다.

이번 공사를 통해 북부두 1단계 구간은 안전등급이 C등급(경미한 결함)에서 A등급(우수)으로 상향됐다.이에 따라 내구연한이 크게 증가하고,향후 화물부두의 활용성을 고려할 경우 경제적 효과도 매우 클 것으로 해수부는 전망했다.특히 동해항 북부두 1단계 구간 개축공사 준공으로 동해항이 환동해권의 중심이자 북방교역의 거점항만으로 도약하게 될 것으로 기대했다. 남진천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