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강릉 주민 일본 경제침략 철회 촉구

옥계·사천면 등 NO 재팬 운동
화이트리스트 제외 조치 규탄
일 제품 불매·관광 거부 동참

최동열 dychoi@kado.net 2019년 08월 16일 금요일
▲ 15일 강릉시 옥계초교에서 열린 ‘광복 74주년 옥계면민체육대회’에서 참석 인사와 주민들이 일본 아베정권의 경제보복 행위를 규탄하고 있다.
▲ 15일 강릉시 옥계초교에서 열린 ‘광복 74주년 옥계면민체육대회’에서 참석 인사와 주민들이 일본 아베정권의 경제보복 행위를 규탄하고 있다.

광복 74년 역사를 잇는 강릉 주민들의 화합 체육대회 현장에서 일본 아베 정권 규탄 열기가 달아올랐다.강릉시 옥계면 주민들은 15일 ‘광복절 기념 면민체육대회’ 현장에서 ‘일본 아베 정권은 경제침략전쟁을 당장 철회하라’고 촉구하면서 규탄·결의문을 낭독했다.

옥계면민들은 이날 제10호 태풍 ‘크로사’ 북상으로 많은 비가 내리는 와중에도 옥계초교 운동장에서 70년 역사를 잇는 광복절 기념 체육대회를 개최하면서 ‘일본 제품을 사지 않고,일본 관광을 가지 않겠다’는 결의를 다졌다.주민들은 “제2의 독립운동을 한다는 각오로 일본의 경제보복을 규탄한다”며 “아베 정권은 식민지배의 강제성과 불법성,강제징용,‘위안부’ 강제동원 등 과거사에 대해 책임있는 자세로 사과하고 배상하라”고 요구했다.같은 시간 사천면 주민들도 사천초교에서 열린 광복절 기념 체육대회 현장에서 일본의 경제침략 행위를 규탄했다.주민들은 ‘NO 아베’,‘가지 않습니다’,‘사지 않습니다’ 등의 내용이 담긴 현수막을 펼치고,결의문 낭독과 함께 만세삼창을 외쳤다.결의문에는 ‘아베 정권의 수출규제 강화 및 화이트리스트 제외 조치를 즉각 철회할 것을 촉구한다’,‘아베정권은 대한민국 사법부의 판결에 따라 진심어린 사죄와 배상을 촉구한다’는 내용이 담겼다.

연곡면 삼산리 일원 4개 마을 주민들도 옛 삼산초 운동장에서 열린 광복 기념 체육행사에서 ‘NO 재팬 적반하장 경제보복 아베를 규탄한다’는 현수막을 내걸었다. 최동열·이연제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