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시문학 거목 이영춘 시인 헌정 낭송회

24일 춘천서 그믐달시낭송콘서트
춘천 원로시인 위한 첫 특별기획

김진형 formation@kado.net 2019년 08월 21일 수요일
시인과 시 낭송가의 만남.이영춘(사진) 시인에 대한 헌정시낭송회가 24일 오후 4시 춘천 서면 카페 ‘베타랜드’에서 열린다.

그믐달시낭송콘서트가 춘천 원로시인을 위해 준비한 첫 특별기획으로 ‘소리로 울리는 이영춘 시문학’이라는 주제 아래 이 시인의 시 15편이 낭송된다.최돈선 춘천시문화재단 이사장의 축사로 시작하는 낭송회에는 시인과 시낭송가 15명이 함께한다.이중 9명이 송연숙,이병미,금시아 등 춘천에서 활동하는 작가들이다.낭송회는 ‘빗길을 걸으며’,‘해,저 붉은 얼굴’ 등으로 구성됐고,이 시인의 시에 곡을 붙인 ‘겨울강’은 노래로 불려진다.평창 출신으로 원주여고 교장과 강원여성문화예술인회장 등을 지낸 이 시인은 한국여성문학상,유심작품상 특별상,난설헌 시문학상,천상병귀천문학대상을 수상했다.현재 한국여성문학회 이사,한국문인협회 자문위원 등을 맡고 있다.그믐달시낭송콘서트는 매달 전문 시낭송가를 중심으로 시낭송회를 가져왔으며 내년 2월 최돈선 시인 헌정 낭송회를 준비하고 있다. 김진형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