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춘천문인협회 회원시]고등어

데스크 2019년 08월 22일 목요일
석정미



고등어 한손을 사왔다

따로 떼어 놓는다



우리처럼 둘이 되었다

머리와 꼬리를 잘라냈다



푸른 등을 프라이팬에 지졌다

절여진 소금기 녹으면서

자글자글 내 마음이 끓는다



창문을 열었다

시원한 바람이

내 속에서부터 불어왔다



고등어는 한 손이 한 몸이다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