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카페 J

데스크 2019년 09월 04일 수요일 8 면
신준철·시인




어둠에 비켜

한걸음 내딛자

길모퉁 카페엔

여름밤이

저만큼 혼자 걸어간다

그림자 쫓아

발걸음 가쁘게

공허히 옮기니

길 위의 밤도

저만큼 먼저 달아난다

아!

그 길을 정녕 가야하나

이 밤에 홀로

여름 밤길을

외로이 걷는다

어둠이 먼저 지나고

밤이 먼저 지나고

가던 길 멈추니

그림자 날 버리고

툭 앞서간다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