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마음의 짐 털고 현안 집중”

김철수 속초시장 직위유지 소회 밝혀

박주석 jooseok@kado.net 2019년 09월 06일 금요일 18 면
“지역 현안사업 해결에 박차를 가하겠다.”

시장직위 유지가 확정된 김철수 속초시장은 5일 집무실에서 출입기자단과의 차담회를 갖고 “재판 기간 동안 각종 시정 사업을 추진하면서도 마음에 짐이 있었는데 완전히 털어낼 수 있게 됐다”며 “사실 항소심 선고 전까지는 잠도 제대로 못잤다”고 소회를 밝혔다.지난해 6·13지선에서 공직선거법상 허위사실 유포와 명예훼손 혐의로 재판을 받은 김 시장은 지난달 28일 진행된 항소심에서 벌금 300만원의 선고를 유예받았고 상고 마감일인 4일까지 검찰과 김시장 측 모두 상고장을 제출하지 않으면서 시장직을 계속 수행할 수 있게 됐다.

김 시장은 “16일부터 국회에 올라가서 지역구 국회의원인 이양수 의원과 예결위의 심기준 의원 등을 만나 지역 현안 사업의 원할한 추진을 위해 국비 반영이 될 수 있도록 협조를 부탁할 계획”이라며 “발품을 열심히 팔아 계획했던 사업들을 하나하나 추진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박주석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