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인제 남면·상남지역 통합하수처리장 신설

환경청, 하수도 정비계획 승인
생활오수 통합관리로 효율화
정주여건·수질환경 개선 기대

진교원 kwchine@kado.net 2019년 09월 23일 월요일 17 면
인제 남면과 상남면 오수 통합관리로 주민 정주여건·수질환경 개선은 물론 삶의 질 향상에도 크게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22일 인제군에 따르면 원주환경청에서 남면지역 통합 하수처리장과 상남면 상남리 하수처리장 신설 등을 내용으로 하는 하수도정비기본계획을 최근 최종 승인,남면 어론·신풍·신남·부평리 지역과 상남면 상남리 하수 처리를 할 수 있는 통합 하수처리장이 신축된다.

군은 기존 남면 공공하수처리장 증설과 어론 하수처리장신축·성재 마을하수도 신축사업을 변경,통합처리를 위해 총사업비 469억9600여만원을 투입해 하루 2700㎥의 하수 처리시설과 하수관로 22.7㎞를 부설,지역 생활오수를 처리할 계획이다.

또 상남면 상남리에는 총사업비 268억원을 들여 하루 1100㎥의 하수 처리시설과 함께 하수관로 11.9㎞를 묻어 상남리 마을과 군인아파트,군부대 발생 생활오수를 연계 처리할 방침이다.

군은 남면과 상남면 지역의 경우 그동안 개별 정화조를 통해 오수를 처리해 왔으나,앞으로 통합하수처리장이 들어서면 지역 주민 정주여건 개선과 삶의 질 향상뿐 아니라,수도권 지역에도 양질의 상수원 공급도 기대되고 있다.군 관계자는 “남면과 상남면 통합하수 처리장 사업 추진에 차질이 없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진교원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HOT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