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태풍 '미탁' 피해 눈덩이처럼 불어나

방병호 bbhg1991@kado.net 2019년 10월 07일 월요일

18호 태풍 미탁이 강타한 동해안의 피해 규모가 시간이 지나면서 눈덩이처럼 불어나고 있습니다. 도는 이날까지 강릉과 동해,삼척지역에 총 6908명의 인력과 715대의 장비를 투입해 복구작업을 벌였습니다. 또한 올해 가장 강력한 태풍으로 발달할 것으로 보이는 제19호 태풍 하기비스는 강도가 세고 규모가 커 우리나라에 영향을 줄 가능성도 있어 주의가 필요합니다.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HOT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