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벽지 노선 많아 불편한 인제 'NO'…교통약자 이동권 강화 나서

연합뉴스 2019년 10월 14일 월요일
인제군이 농어촌버스 단일 요금제와 무료 환승제에 이어 시설 보수·확충 등 교통 약자 이동권 강화에 나섰다.

인제군은 대중교통 이용객의 편익을 위해 교통시설 확충 및 보수공사를 병행 추진한다고 14일 밝혔다.

우선 1억7천만원의 사업비를 들여 서화면 버스 승강장 설치 등 3개 사업을 이달 중 준공하고 상남면 버스 승강장 설치 등 2개 사업은 곧 발주할 계획이다.

앞서 3천660만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인제읍과 남면 지역 버스 노선 32곳에 태양광 버스 승차 알림시스템을 설치하는 공사를 최근 마무리했다.

또 인제터미널 등 5곳의 버스 승강장에 온열 시트 20개를 설치하는 사업은 내달 중 발주할 예정이다.

인제군 관계자는 “광활한 면적에 벽지 노선이 많아 어르신이나 청소년 등 교통 약자들의 어려움이 타지역에 비해 크다”며 “교통 약자의 불편을 최소화하는 농어촌버스 단일 요금제, 무료 환승 등 교통 시책을 지속해서 발굴·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