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윤석열 “접대의혹 보도 언론사, 사과하면 고소 재고”

연합뉴스 webmaster@kado.net 2019년 10월 17일 목요일
윤석열 검찰총장은 17일 건설업자 윤중천(58·구속기소) 씨 별장 접대 의혹을 보도한 한겨레신문이 사과하면 고소 취하를 검토하겠다는 뜻을 내비쳤다.

윤 총장은 이날 서울 서초구 서초동 대검찰청 청사에서 열린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국정감사에서 더불어민주당 금태섭 의원이 “검찰총장이 고소인인 사건 자체가 적절한가”라고 질의하자 이렇게 말했다.

금 의원은 “이 기사는 대단히 잘못됐다고 생각한다”면서도 “언론에 대해 문제 삼는 취지는 알지만, 시민으로서의 권리를 자제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윤 총장은 “살면서 누구를 고소해본 적이 한 번도 없다”며 “언론으로서 늘 해야 되는 확인 (과정) 없이 기사를 1면에 게재했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윤 총장은 대안신당 박지원 의원으로부터 “(접대 의혹이 사실이 아니라는) 사실이 다 밝혀졌는데 고소를 유지할 필요가 있느냐”는 질문을 또 받자 “사과는 받아야 하겠습니다. 왜 이런 보도를 하게 됐는지 (설명하고), 같은 지면에 공식 사과를 한다면…”이라고 대답하기도 했다.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HOT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