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평창 용평 2.8도 '쌀쌀'…내륙·산지에 안개 "교통안전 유의"

연합뉴스 2019년 10월 22일 화요일

22일 강원 영서는 구름 많겠고, 영동은 대체로 흐린 날씨를 보이겠다.

강원지방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전 6시 30분 현재 아침 최저기온은 평창 용평 2.8도, 강릉 삽당령 3.1도, 대관령 3.3도, 횡성 안흥 3.5도, 홍천 내면 3.7도, 화천 사내 4.2도 등을 기록했다. 이는 전날보다 1∼2도가량 높은 기온 분포다.

이날 낮 최고기온은 내륙 20∼23도, 산지 15∼16도, 동해안 19∼21도로 전날보다 1∼3도 낮겠다.

아침까지 내륙과 산지에는 가시거리 1㎞ 미만의 안개가 끼는 곳이 있어 교통안전에 유의해야 한다.

미세먼지 농도는 영서와 영동 모두 ‘보통’ 수준을 보이겠다.

영동은 내일(23일) 밤(오후 9시)부터 비가 시작돼 모레(24일)까지 가끔 비가 오겠다. 예상 강수량은 5∼20㎜다.

강원기상청은 “내륙과 산지의 하천 주변이나 분지 지형을 중심으로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다”며 “내일과 모레도 산지에는 낮은 구름대가 유입되면서 가시거리 200m 이하의 짙은 안개가 끼겠으니 교통안전에 유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