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도내 휘발윳값 전국 평균보다 12.2원 비싸

4주째 하락 불구 리터당 1546.47원

김호석 kimhs86@kado.net 2019년 11월 09일 토요일 2 면
[강원도민일보 김호석 기자] 휘발윳값이 4주 연속으로 하락하고 있음에도 강원지역은 전국평균 대비 하락폭이 미미해 운전자들의 불만이 커지고 있다.

8일 한국석유공사 유가정보시스템 오피넷에 따르면 이날 오후 3시 기준 강원지역 휘발유 평균가격은 ℓ당 1546.47원으로 전국 평균가격(1534.27원)보다 12.2원(0.78%) 비싼것으로 나타났다.이는 서울(1619.16원),제주(1603.51원) 다음으로 높은 가격이다.

이날 경유평균가격도 ℓ당 1400.69원으로 전국 평균가격(1380.26원)보다 20.43원(1.45%) 높았다.지난 한달간 유류값 하락폭도 전국대비 낮았다.도내 휘발윳값은 유류값이 하락하기 시작한 10월 둘째주 1551원에서 11월1일 1549원으로 하락했다.

같은기간 전국 평균 휘발윳값은 1542원에서 1537원으로 하락한 것과 비교할 경우 도내 유류값의 하락폭은 미미했다.

도내 주유소들은 산간지역이 많아 정유사에서 주유소로 운반되는 유류운송단가가 높은데다 군단위 지역은 손님이 적어 운영수익을 위해 전국 평균대비 유류값이 높을 수밖에 없다는 입장이다. 김호석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