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내일부터 공유자전거 시범 운영

시, 14일∼내달 20일 사업 실시
강원대·공지천·시청 등 50대 배치

오세현 tpgus@kado.net 2019년 11월 13일 수요일 10 면
미세먼지를 절감하고 시민들의 이동권 확보를 위한 공유 자전거가 시범 도입된다.춘천시는 14일부터 다음달 20일까지 퍼스널모빌리티(전기 자전거) 공유 시범 사업을 실시한다고 12일 밝혔다.퍼스널모빌리티(전기 자전거) 공유 시범 사업은 신용카드를 이용해 결제한 후 일정 구간까지 전기 자전거를 이용할 수 있는 서비스다.사용자는 스마트폰앱 ‘ZET’에서 본인인증과 카드등록을 한 뒤 전기 자전거에 부착된 QR코드를 이용해 전기 자전거를 이용한 후 반납하면 된다.

이번 사업 기간에는 전기 자전거 50대를 시범적으로 도입할 예정이다.권역은 1개 권역이며 강원대학교~춘천사회혁신파크~공지천(근화396 청년창업지원센터,KT&G 상상마당춘천 )~시청이 기본 정거장이다.전기 자전거는 강원대(단과대학 자전거 거치장 10대),춘천사회혁신파크(10대),공지천(근화396 청년창업센터 및 KT&G 상상마당 춘천 각 5대),시청(야외공간 활용 10대)에 ‘ZET 정거장’에 배치 될 예정이다.나머지 10대는 수거·관리업체에서 직접 관리한다.이용 시간은 매일 오전 8시부터 오후 8시까지이며 시범기간 동안 요금은 무료다.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