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강릉 수소폭발사고 후 도민 불안 지속, 방지책 마련 필요”

도의회 행정사무감사
수소산업육성 악영향 방지 주문
강원연구원 연구비 공개 등 논의

정승환 jeong28@kado.net 2019년 11월 13일 수요일 3 면
▲ 12일 도의회 기획행정위원회(위원장 곽도영)에서 열린 강원연구원 행정사무감사에서 육동한 원장이 의원들의 질의에 답하고 있다.
▲ 12일 도의회 기획행정위원회(위원장 곽도영)에서 열린 강원연구원 행정사무감사에서 육동한 원장이 의원들의 질의에 답하고 있다.


[강원도민일보 정승환 기자] 강원도의회가 강릉 수소폭발 사고로 수소에너지에 대한 도민들의 불안감이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안전대책을 강화해달라고 촉구했다.경제건설위원회(위원장 김수철)는 12일 도첨단산업국을 대상으로 실시한 행정사무감사에서 강릉 수소탱크 폭발사고가 도의 수소산업 육성에 영향을 미치지 않도록 안전성을 홍보해야 한다고 입을 모았다.


박인균(강릉) 의원은 “도가 청정에너지인 수소에너지와 관련해 다양한 사업을 추진 중이지만 강릉에서 발생한 폭발 사고로 인해 도민들의 불안이 지속되고 있다”며 “원인규명과 방지책을 마련하고 수소의 안정성에 대한 홍보를 실시해 주민들의 불안을 해소해 달라”고 주문했다.

신영재(홍천) 의원은 “철원플라즈마산업기술연구원,홍천메디컬허브연구소 등 도내에서 운영하고 있지만 기초자치단체에서 연구소를 설립해 운영하는 것이 쉽지 않다”며 “연구개발활동이 활발히 이뤄질 수 있도록 관리감독이 필요하다”고 제언했다.

기획행정위원회(위원장 곽도영)가 강원연구원을 대상으로 실시한 행정사무감사에서 허소영(춘천) 의원은 “강원연구원의 연구비는 주민의 세금 등 공공재원으로 진행됨에도 일부 연구에 대해서만 제한적으로 공개되는 것은 공정하지 않다고 생각한다”며 공개범위 확대를 요구했다.

안미모(비례) 의원은 “강원연구원의 폐광지역 관련 정책메모를 살펴보면 관광 경쟁력 강화에 집중하고 있는 데 과연 폐광문제를 관광으로 대체할 수 있는 지 의문”이라고 지적했다.

농림수산위원회(위원장 박효동) 위호진(강릉) 의원은 보건환경연구원 소관 행정사무감사에서 “우라늄 등 자연방사성 발암물질의 소규모 수도시설 정식 수질검사 항목 지정이 늦었다.일반상수도 시설에 비해 농촌 지역 등의 소규모 수도시설에 대해서는 관리가 소홀하다”며 철저한 감시·관리를 당부했다. 정승환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1개의 의견이 있습니다.
profile photo
꼬망망 2019-12-04 14:38:56    
http://www1.president.go.kr/petitions/583724

수소폭발로 고통받고 있는 피해기업과 유족들의 국민청원에 동의 부탁드려요~
수소폭발 관련자 형사처벌만이 전부가 아닙니다! 피해입은 기업들과 유족분들의 청원에 힘을 실어주세요~~!
정부가 발벗고 나서서 피해 유족과 피해기업의 보상문제를 해결해주어야 합니다.
지금 피해기업들은 수소폭발된 공장 잔해더미에서 무엇하나 건지지 못하고 고통받고 있습니다.
이 추운 겨울을 어떻게 견뎌가야 할까요? 무너진 건물아래서 희망을 찾게 도와주세요~ㅠㅠ
180.***.***.91
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