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문 대통령-제주 갈치잡이 어선 12명 사망 실종 구조총력 지시

남궁창성 cometsp@kado.net 2019년 11월 19일 화요일
[강원도민일보 남궁창성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19일 제주해상 갈치잡이 어선 화재 및 침몰사고와 관련 “정부의 가용 가능한 모든 자원을 총동원해 인명구조에 최선을 다하라”고 지시했다.청와대 고민정 대변인은 이날 오전 서면 브리핑을 통해 이같이 전하고 “문 대통령은 높은 파고와 차가운 수온으로 신속한 구조가 중요한 만큼 행정안전부,해양수산부 장관이 해경,해군,지자체 등과 구조활동이 효율적으로 진행될 수 있도록 상황을 철저히 관리하라고 지시했다”고 설명했다.또 “문 대통령은 피해자 가족들에게도 연락해 수색 및 구조활동 진행 상황을 최대한 신속하게 알려주고 지원을 다하라고 당부했다”고 전했다.

고 대변인은 “문 대통령은 베트남 대사관을 통해 베트남 피해자 가족들에게도 즉시 연락을 취하고 가족들의 한국 방문 등 필요한 편의를 보장하라고 지시했다”고 설명했다.앞서 이날 오전 7시5분쯤 제주 차귀도 서쪽 76㎞ 해상에서 경남 통영선적 갈치잡이 연승어선 대성호(29t·승선원 12명)에 화재가 발생해 선원 김모(60)씨가 숨지고 11명이 실종돼 해경 등이 수색중이다.해경 조사결과 출항신고서에 기재된 승선원은 한국인 6명과 베트남인 6명 등 총 12명이며 주소는 경남 통영과 사천,부산 연제구 등이다.

남궁창성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