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中 '강경파' 홍콩 경찰 총수 임명…시위 진압 가속

연합뉴스 webmaster@kado.net 2019년 11월 19일 화요일
중국 정부가 강경파인 크리스 탕 홍콩 경무처 차장을 경찰 총수인 처장으로 공식 기용하면서 홍콩 시위대 진압이 한층 속도를 낼 것으로 보인다.

19일 중국 공산당 기관지 인민일보(人民日報)에 따르면 중국 국무원은 이날 홍콩 기본법과 캐리 람 홍콩 특구 행정장관의 건의에 따라 스테판 로 홍콩 경무처장을 해임하고 그 자리에 탕 차장을 임명했다.

이는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 주석이 최근 홍콩 폭력 사태 종식을 공개적으로 천명한 데 따른 후속 조치로 사실상 중국 정부가 홍콩 경찰을 통해 시위대 폭력에 강력히 대응하겠다는 점을 대내외에 보여준 것으로 보인다.

탕 처장은 지난 6월부터 시위 사태에 대응하는 ‘타이드 라이더’ 작전을 이끌어 왔으며, 범죄에 대해 ‘강철 주먹’과 같이 강경한 인물로 알려졌다.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