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양양공항 내달 4일 전세기 취항

대만 타이베이 노선 운항… 면세점도 개장

최훈 2011년 07월 05일 화요일
내달 4일 부터 양양국제공항과 대만을 연결하는 전세기가 취항한다.

이번 대만 타이베이 노선 취항에 맞춰 양양공항에는 면세점 개장과 함께 대만 관광객을 겨냥한 관광상품도 개발돼 양양국제공항이 도내 관광활성화에도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도와 양양군은 4일 양양공항~대만 타이베이공항 간 국제선 정기성 전세기 취항이 국토해양부로부터 최종 운항허가를 받음에 따라 당초 계획대로 내달 4일 첫 비행을 시작으로 정기 운항에 나선다고 밝혔다.

이번에 취항하는 항공기는 대만 국적의 부흥항공 소속으로 A321급 182석 규모.

이 전세기는 오는 11월까지 항공기 1대가 주2회(4편), 대만 타이베이공항에서 아침 8시 출발, 양양공항에 오전 11시 30분에 도착해 다시 오후 12시 30분 양양공항을 출발해 대만 타이베이 공항에 오후 3시에 도착하게 된다. 또 스키시즌인 12월부터 내년 3월 31일까지는 항공기 2대가 주 4회(8편)으로 증편돼 사실상 대만을 연결하는 정기노선과 같은 역할을 하게 된다.

이번에 전세기가 취항으로 타이베이 노선은 총 8개월간 92회 184편의 항공기가 운항돼 국내외 관광객 2만6680여명이 이용할 것으로 전망된다.

이에 따라 도는 남이섬, 선교장, 정동진, 참소리박물관, 설악산 등 문화관광상품과 삼척 해양레일바이크, 내린천 래프팅, 송이·산천어·빙어축제, 스키 등 4박5일 정도의 체험 및 계절상품을 개발하는 한편 숙박시설과 음식점 서비스 개선을 통해 관광객 유치에 나설 계획이다. 양양/최 훈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