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4.10.31 금 11:14
강원도민일보 즐겨찾기시작페이지로설정
 
구독신청 | 광고문의 | 독자투고 | 기사제보 | 보도자료 | 불편신고 회원가입 로그인
지역인제
인제 원대리 자작나무 숲 ‘인기몰이’탐방로·편의시설 완공… 매달 평균 1500명 찾아
안의호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2.08.24  
싸이월드 공감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인제국유림관리소가 최근 관람객들의 편의를 위해 원대리 자작나무 숲의 탐방로와 숲 유치원 시설물 설치공사를 완료했다.

레포츠의 천국 인제군에 또 하나의 레포츠 명품이 탄생했다.

산림청 인제국유림관리소(소장 최승열)는 인제군 원대리 산 75번지 원대봉 자락 25만㎡ 자작나무 숲에 6개월의 공사기간을 걸쳐 탐방로와 숲 유치원 편의시설을 조성·완료했다고 23일 밝혔다.

자작나무 숲은 인제국유림관리소의 경제림 조성단지로 지난 1974년부터 1995년까지 138ha에 자작나무 69만 그루를 조림해 관리하고 있으며 이 중 25ha를 지난 2008년부터 숲 유치원으로 운영해오고 있다.

숲은 유치원 프로그램에 참여했던 교사와 학부모의 입소문을 타다가 사진작가와 동호회의 인터넷 블러그와 카페를 통해 전국에 알려졌다.

특히 지난 6월에는 한 방송 인기 예능프로그램을 통해 소개돼 이제는 매달 평균 1500명이 탐방하는 명품코스로 자리매김했다.

이에 따라 6억5000만원의 사업비를 들여 진입로(차량통행 금지, 도보 트레킹용)를 정비했으며 8000만원의 예산을 들여 숲속교실과 목교, 안내판, 수목표찰, 3개 코스의 탐방로, 화장실 등의 시설물 설치했다.

최승열 소장은 “숲을 활용한 다양한 숲 관련 교육 콘텐츠 개발의 하나로 조성된 원대리의 자작나무 명품 숲은 유아는 물론 성인, 청소년들이 숲에서 창의적인 체험활동을 할 수 있는 공간으로 활용할 수 있다”고 말했다.

인제/안의호 eunsol@kado.net

<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인기기사]

안의호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싸이월드 공감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강원도민일보 사이트맵
신문사소개약도/전화번호구독신청광고안내독자투고기사제보자유게시판저작권문의고충처리인편집규약강원사회조사연구소개인정보취급방침
등록번호: 강원, 아00097 | 등록일: 2011.9.8 | 회장: 안형순 | 사장ㆍ발행ㆍ편집ㆍ인쇄인: 김중석 | 편집국장: 김의도 | 논설실장: 김상수
200-707 강원도 춘천시 후석로 462번길 22(구. 후평1동 257-27) . 대표전화 : (033) 260-9000
Copyright 2007 강원도민일보. 무단전재ㆍ재배포 등의 행위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