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제2경춘국도’ 노선 내년 6월까지 최종 확정

기본설계용역 착수보고회 개최

정승환 jeong28@kado.net 2020년 01월 21일 화요일
▲ 원주국토관리청은 21일 남이섬에서 국토부와 강원도,춘천시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제2경춘국도 도로 건설사업 기본설계 용역 착수보고회를 열었다.
▲ 원주국토관리청은 21일 남이섬에서 국토부와 강원도,춘천시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제2경춘국도 도로 건설사업 기본설계 용역 착수보고회를 열었다.
[강원도민일보 정승환 기자] 제2경춘국도의 노선이 내년 6월 최종 확정된다.원주국토관리청은 21일 남이섬에서 제2경춘국도(남양주~춘천) 도로 건설사업 기본설계 착수보고회를 열고 이 같이 결정했다.이날 보고회에는 박승기 원주국토관리청장과 정양기 도로시설국장,이정기 국토부 간선도로과장,윤원영 강원도 도로과장,이성재 춘천시 문화도시국장,경기도,가평군,남양주시 관계자 등이 참석했다.

원주청은 착수보고를 통해 경기 남양주의 화도읍 금남리에서 춘천시 서면 당림리로 이어지는 제2경춘국도의 구체적인 노선을 내년 6월까지 진행하는 기본설계 용역을 통해 확정하겠다고 설명했다.아울러 기본설계 과정에서 다양한 대안을 검토해 국도간선기능을 확보함과 동시에 민원해소,관광자원 보호할 수 있는 방향으로 노선을 결정하겠다는 방침을 밝혔다.

▲ 원주국토관리청은 21일 남이섬에서 국토부와 강원도,춘천시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제2경춘국도 도로 건설사업 기본설계 용역 착수보고회를 열었다.
▲ 원주국토관리청은 21일 남이섬에서 국토부와 강원도,춘천시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제2경춘국도 도로 건설사업 기본설계 용역 착수보고회를 열었다.
박승기 청장은 “원주청은 지자체와 주민이 제시한 다양한 대안을 면밀히 검토하고 관계기관과의 적극적인 협의를 통해 최선의 노선을 확정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원주청은 이날 착수보고회에서 춘천시에서 제시한 남이섬 남측 우회 통과 노선을 배제하고 남양주시와 가평군에서 제시한 노선안에 대해서만 설명했다.정승환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2개의 의견이 있습니다.
profile photo
11 2020-01-21 21:13:50    
왜 남이섬에서 하냐 개개개개개개개개개개개개개개
121.***.***.59
profile photo
11111 2020-01-21 21:12:34    
z
121.***.***.59
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