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동해시 펜션 가스폭발 사고 사망자 7명으로 늘어

마지막 중상자 1명 어제 숨져…중상자 7명 전원 사망

연합뉴스 2020년 02월 13일 목요일
AKR20200213047600062_01_i_P4.jpg
설날 발생한 강원 동해시 토바펜션 가스폭발 사고와 관련한 사망자가 7명으로 늘었다.

동해시는 한강성심병원에서 치료를 받던 피해자(66·여)가 지난 12일 낮 12시 25분께 사망했다고 13일 밝혔다.

동해 가스폭발 사고의 마지막 중상자였던 사망자는 오는 14일 한강성심병원에서 발인할 예정이다.

이번 사고로 첫째(70·여)와 남편(76), 넷째(55·여)와 남편(55), 셋째 등 6명은 사고 직후 치료를 받던 중 먼저 사망했다.

이번에 숨진 사람은 이들의 사촌이다.

사망자들은 아들을 잃은 셋째(58·여)를 위로하기 위해 설 연휴를 맞아 모처럼 함께 한 가족 모임을 가지려다 불의의 사고를 당했다.

1남 5녀, 6남매인 일가족은 최근 아들을 잃고 실의에 잠긴 셋째를 위로하기 위해 가족 모임을 하다가 참변을 당한 것으로 알려졌다.

셋째는 최근 아들이 동남아에서 지병으로 숨진 뒤 충격에서 빠져나오지 못해 조울증 등을 앓은 것으로 전해졌다.

동해시는 “별도의 조문단 인원을 구성해 조문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