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노무현 정부 장관 출신 강금실, 강원문화재단 이사장 선임

평창대관령음악제·최 지사 선거 참여
평창평화포럼서 평화도시 세션 주도
오늘부터 별도 취임식 없이 업무 시작

김여진 beatle@kado.net 2020년 03월 10일 화요일 2 면
[강원도민일보 김여진 기자] 강원문화재단 신임 이사장에 강금실(64·사진) 전 법무부 장관이 선임,인선 배경에 관심이 쏠린다.

강원문화재단은 신임 이사장 후보 공모와 임원추천위원회를 거쳐 강 전 장관을 제4대 이사장으로 최종 선출했다.강 이사장은 평창대관령음악제 관객으로 현장을 꾸준히 찾으면서 강원 문화계와 인연을 맺어왔다.정치적으로는 2018년 지방선거 당시 최문순 지사 선거캠프 후원회장을 맡는 등 최 지사 선거를 여러 차례 도왔다.

이처럼 강원정치와 문화 분야 곳곳에서 쌓은 인연은 최근 ‘DMZ’와 ‘평화’라는 공통분모로 엮였다.지난달 ‘평창평화포럼’에서 ‘고성UN평화도시’를 주제로 한 세션을 이끌기도 했다.

미리 밝힌 취임 소감에서도 “도민 정서를 반영하는 생활친화적,대북인도적 지원사업으로서의 문화프로그램을 발굴하고,접경지역 발전에 도움되는 문화사업들을 지원하겠다”고 했다.

개인적으로는 한국무용 ‘살풀이춤’을 오랜 취미로 해온 것으로 알려져 있다.산문집을 낸 이력도 있다.제주출신으로 경기여고,서울대 법대를 졸업한 강 이사장은 제23회 사법시험에 합격,서울고법 판사 등으로 재직했고 2003년 여성 최초로 제55대 법무부 장관을 역임했다.법무법인 원 대표변호사,국가기후환경회의 자문위원 등으로 활동중이다.

10일 별도의 취임식 없이 최문순 지사로부터 임명장을 받은 후 업무에 들어간다.김성환 전 이사장은 9일 임기를 마쳤다. 김여진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1개의 의견이 있습니다.
profile photo
모모 2020-03-13 12:02:54    
좋습니다
223.***.***.184
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