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빈의자

데스크 2020년 03월 13일 금요일 8 면
금빛 저무는 산자락에서

저녁 어스름 번져오는 강가에서

하늘과 땅 사이의

모든 것들은 흩어져도

떠나지 못하는 빈 의자는

길이 끝나는 곳에 있기 때문이더냐

돌아오지 못할 두려움 때문이더냐.



때로는

쑥국새의 한 많은 눈물도

나그네의 땀방울도

너의 마음을 비워

닦고 채우지 않았더냐.



저리도 닳아 헤진 모서리

흠집 많은 다리를 드러낸 채

켜켜이 쌓아두었던

세월의 흔적들은

너의 가슴을 얼마나 아리게 했더냐.



하많은 세월의 자락 속에

바래고 풍화되었음에

이제 온 몸으로 맞서기엔

너무 낡아

기댈 힘조차 없는 너는

모든 것 다 버리고

서러운 눈물만 땅속에 묻는구나.

임종길(강릉)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21대 국회의원선거(2020-04-02~2020-04-14)동안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게시물을 '실명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이 표시되며, 실명확인이 되지 않은 선거관련 지지 혹은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에만 제공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