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나라꽃 무궁화축제는 왜 없는가

이건원 2017년 11월 03일 금요일
무궁화는 어린아이도 부르는 애국가에 나오는 나라꽃이다.“무궁화 무궁화 우리나라꽃 삼천리 강산에 우리나라꽃”으로 대한민국을 상징하는 꽃이다.무궁의 뜻은 끝이 없이 아침에 피고 저녁에 지는 무궁 무궁한 꽃이라는 것이다.7월부터 10월까지 100여일간 계속해서 피고 지기를 반복하는 은근과 끈기가 내재된 우리민족의 근성을 내포한 의미심장한 국화(國花)로 생태적인 특징은 어찌 보면 힘겹게 살아왔던 우리 민족성과 닮은 면이 있다.

어릴 적 초등학교 울타리및 동네 어디서든 무궁화를 흔하게 볼 수 있었지만 요즘은 사라져 볼 수 없는 나라꽃이 되어가는 것에 울화가 터지고 안타깝기 그지 없는 현실이다.특히 나를 너무 슬프게 하는 것은 우리를 35년간이나 신탁통치를 한 일본,꿈에서도 진절이 나는 일본의 나라 꽃인 벚꽃축제를 국가적으로 한다는 것이다.어찌보면 국가가 승인하는 거금 예산을 들여 거리낌 없이 행사를 하는것을 보며 개탄스러운 반면에 일본인은 다른 나라가 자기나라 꽃 축제를 국가적으로 하는 것을 보며 얼마나 즐거워하고 자긍심을 느끼겠는가.그런데 한국민은 이를 전혀 개의치 않고 정신 교육을 시키는 초·중·고·대학교 주변에 심고 특히 시민들은 문화재 등 주변에 허들스럽게 핀 꽃을 사진도 찍으며 소풍을 즐기는 것을 보면 일정시대 일본을 대국이라 칭하고 우리 한국을 소국이라고 했듯이 지금도 한국이 일본의 소국이란 말인가.

앞으로 역사적으로 영원히 잊지 않아야 할것이 있다.일제강점기에 무궁화가 나라꽃으로 대한민국의 민족성을 상징한다는 이유로 일본이 민족 말살책의 하나로 무수히 베어져 멸종 단계에 이르렀다는것이다.앞으로 우수한 무궁화 품종을 체계적이고 지속적으로 육종연구하여 잃어버린 나라꽃 무궁화의 위상을 회복하여 애국심을 드높혀야 한다.

이건원 ·노인심리상담사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HOT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