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오대산국립공원 지정 43주년을 맞이하여

박진우 2018년 02월 05일 월요일
우리나라 불교문화의 성지로,그리고 아름드리 전나무 숲길로 유명한 오대산국립공원이 2018년 2월 1일로 국립공원 지정 43주년을 맞이하게 되었다.지난 1975년 우리나라 22개 국립공원 중 11번째로 지정된 오대산국립공원은 백두대간의 중심부에 위치하고 있으며 백두대간을 중심으로 월정사 지구,소금강 지구, 계방산 지구로 나누어 관리한다.공원 면적은 326㎢이며 평창군을 중심으로 강릉시,홍천군 3개의 시 군에 걸쳐 있다.오대산국립공원에는 현재 약 5000여 종의 동식물이 살고 있다.

지난 1987년에 개소한 오대산국립공원사무소는 ‘자연을 보전하여 건강하고 행복한 미래를 열어간다’는 공단 미션을 수행하기 위해 지속적인 노력을 해왔다.그 결과로 IUCN(세계자연보전연맹)에 의해 세계 국립공원에서 받을 수 있는 최고 등급인 카테고리Ⅱ를 부여받았다.

또한 IUCN에서는 자연자원의 보전 상태와 보호 노력에 대해 특별한 지위를 인정해주는 그린리스트(녹색목록) 제도도 함께 운영하고 있는데,그린리스트로 선정된 전 세계 국립공원 23곳 중 오대산국립공원이 이에 포함되는 성과를 올렸다.

박진우·오대산국립공원사무소장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HOT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