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민주당 “국회 합의 필요” 한국당 “헌정사 큰 오점” 미래당 “국회가 나서야”

여야 3당 개헌안 반응

정일구 mironj19@naver.com 2018년 03월 14일 수요일
국민헌법자문특별위원회가 13일 정부 개헌안을 청와대에 공식 보고한 가운데 여야 3당 원내대표들이 개헌 문제를 놓고 날선 신경전을 벌였다.

더불어민주당 우원식 원내대표는 “개헌 시간이 여유가 있지 않고 개헌의 시간이 닥쳐왔기 때문에 국회가 합의하는 개헌안을 제대로 내야 한다”며 “이것이 국민이 국회에 요구하는 것” 이라고 말했다.그는 “국민이 답답해하시는 개헌 관련 일정을 비롯해 국회가 해야 할 일을 잘 정해보자”고 제안했다.

하지만 자유한국당 김성태 원내대표는 “문 대통령께서 ‘관제 개헌안’을 준비하고 또 발의하는 것은 대한민국 헌정사에 큰 역사적 오점을 남기는 일이 될 것”이라며 비판하고 “국민 개헌안을 국회에서 마련해서 반드시 제왕적 대통령제를 종식하고 분권형 개헌을 통해 21세기 새로운 미래를 만들어가야 한다”고 주장했다.

바른미래당 김동철 원내대표는 “말로만 대통령이 주도하는 개헌이 돼선 안 된다고 얘기하지 말고 실질적으로 국회가 개헌하면 된다”고 했다. 정일구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HOT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