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예순 시인이 노래하는 삶

정중화 ‘ 당신의 빈틈을 내가 채운다’

데스크 2018년 06월 09일 토요일
춘천 출신 정중화 시인이 시집 ‘당신의 빈틈을 내가 채운다’를 펴냈다.시인은 이 시집을 통해 평생 근무한 직장에서 퇴직한 이순(耳順)의 나이에 겪는 고단한 삶을 고백하며 자기정체성에 대해 자문한다.고진하 시인은 시집해설을 통해 “‘이순’의 나이는 두려움이나 회피하고 싶은 시간이 아니다”라며 시적모험을 떠날 것을 당부한다.저자는 공직 퇴직 후 현재 길건축사사무소이엔지 이사로 재직하고 있다.2003년 문학세계로 등단해 수향시낭송회장,삼악시 사무국장 등을 역임했다.디자인하우스 116쪽 1만원.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