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양양송이 공판 오늘부터 시작

최근 일교차 송이 본격 생산
오후 4시50분 공판가 결정
지난해 1등급 40만2500원

최훈 2018년 09월 14일 금요일
전국 최고의 품질을 자랑하는 양양송이 공판이 14일 시작된다.송이공판을 담당하고 있는 양양속초 산림조합은 최근 일교차가 벌어지면서 송이생산이 본격화됨에 따라 이날부터 첫 입찰을 개시한다고 밝혔다.

산지로부터 채집된 양양송이는 양양속초산림조합 지하 공판장에서 매일 오전 9시부터 거둬들여 오후 4시 입찰을 거쳐 오후 4시 50분쯤 공판가를 결정하게 된다.공판장에서는 송이 외에도 능이와 고무버섯 등 최근 수요가 높아진 임산물도 함께 입찰이 이뤄지게 된다.

양양송이는 버섯자체의 수분함량이 적고 단단하며 향이 깊고 풍부해 전국적으로도 가장 품질이 우수한 명품으로 인정받고 있다.공판을 거친 양양송이는 크기와 모양에 따라 1등품~4등품, 등외품으로 선별돼 금색,은색,동색,주황색의 띠지를 둘러 판매된다.

한편 지난해의 경우 9월 14일 이뤄진 첫 입찰에서 1등급 가격이 40만2500원에 낙찰됐으나 송이생산이 극히 부진해 한때 1㎏에 130만원을 넘어서기도 했다. 최 훈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