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이낙연·황교안 차기 대선주자 선호도 1위

범진보·범보수서 각각 최고

진종인 2018년 11월 07일 수요일
이낙연 국무총리와 황교안 전 국무총리가 차기 대선주자 선호도 조사에서 범진보와 범보수 진영에서 각각 1위를 차지했다.여론조사 전문기관인 리얼미터가 CBS 의뢰로 지난달 29일부터 이달 2일까지 전국 성인 2506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95% 신뢰수준에 표본오차 ±2.0%포인트)한 결과 범진보 진영 차기 대선주자에 대한 선호도 조사에서 이낙연 총리가 16.0%로 가장 높았다.이재명 경기지사(9.5%),정의당 심상정 의원(8.8%),박원순 서울시장(8.6%),김부겸 행정안전부 장관(8.3%),김경수 경남지사(8.2%),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대표(3.1%),임종석 대통령 비서실장(3.1%),민주당 송영길 의원(2.9%),민주당 추미애 전 대표(2.9%) 등이 뒤를 이었다. 이 총리의 선호도가 2위권 차기 대선주자들에 비해 2배 가까이 높은 것이다.

범보수 진영 차기 대선주자 선호도 조사에서는 황교안 전 총리 14.8%,바른미래당 유승민 전 대표 14.7%,오세훈 전 서울시장 7.7% 등의 순이었다.자유한국당 홍준표 전 대표(6.1%),바른미래당 손학규 대표(6.0%),바른미래당 안철수 전 인재영입위원장(5.6%),원희룡 제주지사(5.3%),김문수 전 경기지사(3.5%),한국당 김무성 의원(3.2%),한국당 김병준 비상대책위원장(2.0%) 등이 뒤를 이었다.자세한 조사 개요와 결과는 리얼미터 홈페이지나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진종인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HOT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