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혁신도시 시즌2 적극적 대응전략 수립해야”

영월군 발전전략 포럼
지역산업·일자리 방향 등 모색

방기준 kjbang@kado.net 2019년 06월 14일 금요일
▲ 13일 영월종합사회복지관에서 열린 군 발전 전략 포럼에서 최명서 군수가 인사말을 하고 있다.
▲ 13일 영월종합사회복지관에서 열린 군 발전 전략 포럼에서 최명서 군수가 인사말을 하고 있다.
영월군만의 특화된 문화관광 자원 개발과 지역산업 발전 방향,일자리 자생력 강화 방안 등 대안을 모색하는 기회가 마련됐다.

영월군은 13일 오후 종합사회복지관에서 서울대와 백령행정학회(회장 지규섭)와 공동으로 변화와 혁신으로 군민 행복시대 실현을 위한 영월군 발전 전략 포럼을 개최했다.

성규원 전 한림대 외래교수는 영월 관광의 이미지 전략으로 “단종을 플랫폼에 두고 단종문화제와 장릉과 청령포·관풍헌·주천 섶다리·동강 등의 자원들을 스토리텔링으로 연계해 하나의 관광상품으로 묶는 작업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이복수 한림성심대 교수는 봉래산 일원 관광 명소화 프로젝트로 스토리텔링 작업과 스카이워크 전망대 설치,동강변에서 정상까지 2㎞ 곤돌라와 구름 출렁다리 시설 등을 제안했다.또 이원학 탄광지역발전지원센터장은 “혁신도시 시즌2 가시화에 대비해 기민하고 적극적인 대응 전략 수립이 요구된다”고 말했다.김희곤 행정학 박사는 “귀농·귀촌 정책 추진 결과를 심도 있게 진단해 효과가 큰 사업은 유지·확대하고,유사하거나 효과가 적은 사업은 과감히 폐기하거나 수정·보완하는 한편 각종 지원금의 배분·지급에서 투명성·형평성을 기해야 한다”고 역설했다.

최명서 군수는 “자치분권시대가 도래하고 지방자치단체도 독자적인 노력을 강구해야 하는 시기에 새로운 방향과 가치를 제시하고 지방행정의 경쟁력 제고를 위해 포럼을 마련했다”고 말했다. 방기준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원도민일보 사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