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사냥의 명수 쇠백로

최유진 choi@kado.net 2019년 07월 18일 목요일
▲ 17일 춘천의 한 하천에서 쇠백로가 물고기를 잡아채고 있다. 백로 중에 몸집이 작아 쇠(小)백로라고 불리며 얕은 물에서 노란 발을 흔들며 놀라 도망가는 소형 어류와 새우 등의 먹잇감을 잡아먹는다.   최유진
▲ 17일 춘천의 한 하천에서 쇠백로가 물고기를 잡아채고 있다. 백로 중에 몸집이 작아 쇠(小)백로라고 불리며 얕은 물에서 노란 발을 흔들며 놀라 도망가는 소형 어류와 새우 등의 먹잇감을 잡아먹는다. 최유진

17일 춘천의 한 하천에서 쇠백로가 물고기를 잡아채고 있다. 백로 중에 몸집이 작아 쇠(小)백로라고 불리며 얕은 물에서 노란 발을 흔들며 놀라 도망가는 소형 어류와 새우 등의 먹잇감을 잡아먹는다. 최유진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