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설악산에 독사 출몰… 등산시 각별한 주의 요구

박주석 jooseok@kado.net 2019년 09월 03일 화요일
가을 산행철을 앞두고 설악산에 살모사가 출몰,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설악산국립공원사무소에 따르면 설악산에는 누룩뱀,능구렁이를 비롯해 우리나라 대표 독사들인 까치살모사,살모사,쇠살모사,유혈목이 등 서식하고 있다.

특히 뱀들은 겨울잠을 자기 전에 에너지를 비축해야 하기 때문에 가을철에 가장 왕성한 활동을 하고 있어 가을 산행에 나서는 등반객들의 주의가 필요하다.

설악산에서는 매년 가을철에 살모사를 비롯한 독사들이 가장 많이 발견되고 있다. 독사는 물린 후 신속한 조치를 취하지 않을 경우 치명적 피해를 입을 수 있다.

노회동 설악산국립공원사무소 자원보전과장은 “뱀은 주로 낮에 활동을 하며 수풀 혹은 나뭇가지가 쌓여 있는 장소,돌무더기,흙굴 등에 주로 서식한다”며 “뱀은 인기척을 느끼면 먼저 자리를 피하므로 산행 중 휴식을 취하기 전 나뭇가지나 등산스틱으로 먼저 인기척을 낸 후 안전하게 휴식을 취해야 하며 혹시나 뱀에 물렸을 때는 뱀의 모양,색 등 특징을 기억해 빠른 시간 내에 병원을 방문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