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화천군 태풍 ‘링링’ 비상대비체제 전환

각 읍·면 대응인원 배치
평화이음 토요콘서트 취소

이수영 sooyoung@kado.net 2019년 09월 07일 토요일 6 면
제13회 태풍 ‘링링’이 빠르게 북상하고 있는 가운데 화천군이 피해예방을 위한 비상대비체제로 전환했다.

군은 지난 5일 호우주의보 발효 시 군은 비상 1단계를 발령해 대응 주무부서인 안전건설과를 비롯해 각 읍·면에 대응인원을 배치하고 만일의 사태에 대비했다.

주말인 7일 오후 4시 화천전통시장에서 개최예정이었던 ‘DMZ 평화이음 토요콘서트’는 전격 취소됐고,같은 날 오후 6시 화천청소년야외무대에서 열릴 예정이었던 제11회 T&U 전국청소년가요제는 장소를 화천체육관으로 옮겼다.

군은 수확기에 접어든 벼의 도복,밭작물 피해,비닐하우스 파손 등 농업인 피해예방을 위해 전 행정력을 집중하고 있다.

쌀전업농,원예특작농가,전작농가 등에 문자메시지를 발송하고 풍수해보험 가입자를 대상으로 피해신고 절차 등을 안내하고 있다.각 읍·면에서도 지역 시가지의 옥외 광고물과 주요 굴착현장,급경사지,재해위험 저수지 등의 예찰을 강화하고 있다.한편 화천지역에서는 간동면과 하남면을 중심으로 지난 5일 시간 당 최대 30㎜ 이상의 비가 쏟아졌다. 이수영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