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도 탁구 간판 장우진, 아시아선수권 출전

15일부터 족자카르타서 개막
단체전 올림픽 티켓 향방 관심

정승환 jeong28@kado.net 2019년 09월 11일 수요일 23 면

강원탁구 간판 장우진(춘천출신·미래에셋대우·사진)이 제24회 아시아선수권대회에서 메달획득에 도전한다.남자탁구국가대표인 장우진은 12일 남녀대표팀과 함께 아시아선수권이 열리는 인도네시아 족자카르타로 출국한다.

15~22일 열리는 올해 대회는 남녀단식과 남녀복식,혼합복식,남녀단체전 등 총 7개 종목이 치러진다.장우진은 남자단식과 남자복식에 출전한다.이번 대회는 2020년 도쿄올림픽의 전초전격으로 열리는 대회로 한·중·일 등 각국의 대표선수들의 치열한 우승경쟁이 예상된다.특히 단체전은 도쿄올림픽 직행 티켓이 걸려있어 벌써부터 경기결과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한국대표팀의 금메달 수확여부도 주목된다.한국은 2013년 부산 대회 이후 금메달을 획득하지 못했다.한국은 2013년 대회 때 이상수-박영숙 조가 혼합복식에서 우승했지만 이후 2015년 태국 대회와 2017년 중국 대회에서는 금맥을 잇지 못했다.이번 대회에서는 장우진을 비롯한 이상수,안재현(이상 삼성생명),정영식(국군체육부대),김민혁(한국수자원공사),조대성(대광고) 등 6명의 남자선수가 메달사냥에 나선다.여자대표팀은 서효원(한국마사회),전지희,양하은(이상 포스코에너지),유은총(미래에셋대우),이은혜(대한항공),신유빈(수원 청명중) 등이 출전한다. 정승환·연합뉴스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