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춘천문인협회 회원 시] 커피나무의 눈물

데스크 2019년 09월 24일 화요일 9 면
현종길




아라비카 코나라는 이름의

작은 커피나무 한 그루를 샀다

큰 화분에 옮겨 심었는데

열흘쯤 뒤에 자꾸 누런 잎을 떨군다

아마 모사리를 하나 보다

낯선 흙 낯선 언어에 뿌리내리지 못하고

이국에서 몸살을 앓는구나

시들은 잎들을 주워 버리며

뚝 뚝 뚝 흘린 눈물을 본다

흐느끼는 속울음을 듣는다

사람 살이도 이러려니 다문화라는 이름으로

뿌리내리고 올곧게 어울려 살려고 너는 또

커피나무 같은 눈물을 얼마나 삼켜야 할지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HOT 포토
강원도민일보 사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