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시민행동 “강릉시, 여당 지도부 방문 거부”

“수해 복구 끝났다며 거절” 주장
시 “사실아냐, 일정 조정 불발”

홍성배 sbhong@kado.net 2019년 10월 08일 화요일 15 면
‘강릉시민행동’은 7일 시청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지난 5일 더불어민주당 지도부가 태풍 피해지 지원방안 논의를 위해 강릉시를 방문할 예정이었으나 시에서 수해복구가 끝났다며 방문을 거부했다고 하는데,사실이냐”며 진실을 밝히라고 요구했다.

또 “여당 지도부는 동해시를 방문,피해상황을 점검하고 특별교부세 조기 지원을 위한 당정 협의를 약속한 뒤 수해의연금 3000만원을 전달한 것으로 파악되고 있다”며 “상실감은 결국 고스란히 시민과 피해주민에게 돌아갔다”고 규탄했다.

더불어민주당 지역위원회도 이날 성명을 내고 “여당 지도부가 시급한 애로사항을 듣고 지원방안을 논의하려던 발걸음을 정치적 오해를 불러 일으킬만한 상황으로 (강릉시에서)먼저 몰아가지 않았는지 돌아보기 바란다”고 밝혔다.

시는 “수해복구가 끝났다며 더불어민주당 지도부를 거절하지 않았고 할 이유도 없다”고 반박한 뒤 “여당 지도부 방문과 관련,도로부터 통보를 받아 지역별 피해사실과 응급복구 실태를 상세히 설명했으며 이후 일정이 조정되지 않았다”고 주장했다. 홍성배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HOT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