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충격 받은 손흥민, 챔스리그 나설까

토트넘, 츠르베나 즈베즈다 원정
심리적 문제에 구단 출전 고심

한귀섭 panm241@kado.net 2019년 11월 06일 수요일 23 면

자신의 백태클 후 눈앞에서 부상 장면을 목격한 춘천 출신 손흥민(27·토트넘·사진)이 정신적 충격을 이겨내고 주중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경기에 출전할 수 있을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토트넘은 7일 오전 5시(한국시간) 세르비아 베오그라드의 츠르베나 즈베즈다 경기장에서 츠르베나 즈베즈다와 UEFA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B조 4차전 원정 경기를 치른다.

조 2위(승점 4·1승1무1패)인 토트넘은 3위 즈베즈다(승점 3·1승2패)와 격차를 벌려야 한다.16강에 진출하려면 B조 4개 팀 중 2위 안에 들어야 한다.하지만 손흥민이 지난 정규리그 경기에서 입은 ‘심리적 부상’으로 출전하지 못할 수도 있어 마우리시오 포체티노 토트넘 감독의 고민이 깊어지고 있다.

앞서 손흥민은 4일 에버턴과의 원정 경기에서 후반 33분 안드레 고메스에게 백태클을 했다.고메스는 넘어지면서 세르주 오리에와 강하게 부딪쳐 오른쪽 발목이 부러졌다.손흥민은 눈앞에서 벌어진 끔찍한 부상 장면에 충격을 받아 머리를 감싼 채 울먹이며 괴로워했다.손흥민의 상태를 심각하게 받아들인 토트넘은 그에게 심리치료를 제공하기로 결정했다.영국 일간지 미러는 “고메스의 부상에 심리적으로 극심한 혼란에 빠진 손흥민을 위해 토트넘이 상담사를 붙여 트라우마에서 벗어나도록 돕기로 했다”고 보도했다.이어 “구단은 손흥민을 베오그라드 원정 명단에 포함할지 여부도 명단 제출 마감 시한(경기 24시간 전)까지 고심한 뒤 결정하게 될 것”이라고 전했다. 한귀섭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